본문 바로가기

Must have Items

(57)
무덥고 습한 여름 곰팡이로부터 카메라와 렌즈를 보관하기 위해 호루스벤누 제습함을 구입 올해 여름은 유별하게도 습했다. 여름이 그렇게 덥지는 않았지만 장마기간이 꽤 길었고, 장마기간 동안 그렇게 많은 비가 내리지 않았지만 우중충하고 습한 날씨가 계속되었다. 한마디로 짜증 나는 여름이었다. 여름 장마가 끝나고 가을로 들어서자 태풍이 세 차례 찾아왔다. 참 이상한 날씨였다. 사람이야 집에 있는 동안 에어컨을 틀고 있으면 더위도 습기도 해소가 된다. 문제는 카메라와 고급 렌즈 그리고 옷장의 옷들이 문제다. 우선 가장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방법은 물먹는 하마다. 마트에서 물먹는 하마 1박스를 구입해서 옷장에 넣었다. 카메라와 렌즈를 보관하는 수납장에도 넣었다. 며칠 후 나는 특단을 조치를 내릴 수밖에 없었다. 옷장과 카메라 수납장에 넣어둔 물먹는 하마가 먹은 물의 량 때문이었다. 이러다 비싸게 구..
시그마 아트 35mm F1.4 렌즈 사용 후기 지금까지 주로 줌렌즈로 사진을 찍어 왔습니다. 삼성 NX1으로 사진을 시작했을 때도 슈퍼맨과 망퍼맨 위주로 사진을 찍었습니다. 그리고 추가로 구입한 렌즈로 12-24 광각 줌렌즈를 구입했죠. NX1을 사용하면서 단렌즈가 전혀 없었던 것은 아니지만 주로 줌렌즈로 사진을 찍었던 것 같습니다. 단순히 편리함 때문이었죠. 사진을 조금 더 깊이 있게 공부하기로 하면서 소니 A7R3를 구입할 때도 금계륵 표준 줌렌즈를 먼저 구입하고, 인물사진을 위한 팔오금을 구입했습니다. 이후 책에서 보았던 단렌즈로 화각에 대한 개념을 익혀야겠다고 생각을 했는데, 85mm 단렌즈로는 화각이 너무 좁아서 일상을 담기에는 너무 힘들었습니다. 표준 화각이라고 하는 50mm냐 아니면 조금 더 넓은 화각을 담을 수 있는 35mm냐를 두고 ..
또 하나의 GM 렌즈 여친렌즈라 불리는 팔오금 SEL85F14 삼성 NX1 카메라를 주력 바디로 사용할 때에도 여친렌즈가 불리는 85mm f1.4 렌즈를 구하고 싶었습니다. 그러나 삼성이 카메라 사업을 철수한 상황에서 85mm f1.4 렌즈를 구하기 힘들었고, 중고나라를 통해서 중고 매물이 나오기를 기다렸지만 괜찮은 매물이 나오면 매번 다른 누군가가 먼저 낚아 채 갔습니다. 지금까지 사진을 배우면서 주로 풍경 위주로 사진을 찍었지만 가족을 사진으로 담고 싶었습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인물 촬영에 최적화된 렌즈인 85mm f1.4 렌즈를 꼭 사용하고 싶었습니다. 결국 85mm f1.4 렌즈는 삼성 NX 마운트가 아닌 소니 FE 마운트용 렌즈로 구입하기로 했습니다. 아무래도 단종된 카메라의 렌즈에 투자하기보다는 앞으로 계속 생산될 제조사의 렌즈를 구입하는 것이 합리적이라..
아빠도 가족 구성원에 포함되기 위해 호루스벤누 유무선 릴리즈(JY-120-F2)를 구입하다 2019년 여름휴가를 계획하고 있다. 여행은 계획할 때가 가장 즐겁다. 계획 없이 떠나는 여행도 재미가 있지만 여행은 계획을 세울 때가 가장 재미가 있기 때문에 가능하면 꼼꼼하게 여행 계획을 세운다. 어쩌면 이렇게 여행 계획을 세우는 것도 직업병이다. 아무튼 이번에도 퀵으로 여행 계획을 세웠다. 가장 먼저는 목적지와 이동 경로와 동선을 짜는 일이다. 다음으로는 그 지역에서 구경할 곳과 맛집을 검색하는 일이다. 처음부터 끝까지 직접 계획을 세우고 여행을 떠난다. 그런데 이번에는 달랐다. 목적지와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는 경로는 내가 정하고 해당 지역에서 구경할 곳과 맛집 이동 동선은 아내와 아이들에게 여행 계획을 세워보라고 했다. 그렇게 여행 계획을 세우면 그대로 움직이겠다고 했더니 아내도 아이들도 좋다고 ..
Sony A7R3에 사용할 UHS-II를 지원하는 Sony MRW-S1 SD 리더기 사용기 이 포스팅을 올리며 고민을 한다. 요즘 같은 시기에 일본 제품을 홍보하는 듯한 글을 올려도 되는 것이 맞는지 고민이다. 사실 이 제품은 지금의 이슈가 있기 이전에 구입한 제품이다. 언젠가 포스팅을 위해 찍어 놓은 사진을 정리하면서 이왕 정리하기로 마음먹은 것이나 글을 올리자고 생각했던 것이다. 이 제품 또한 결국 시작은 카메라다. 소니 A7R3 카메라를 구입하면서 해당 바디에 최적화된 UHS-Ⅱ를 지원하는 메모리가 필요했고, UHS-Ⅱ를 지원하는 고속 메모리를 구입하다 보니 이 메모리를 인식할 수 있는 메모리 카드 리더기가 필요했다. 이번에는 선택지가 그렇게 많지 않았다. 2019/07/15 - 2019년에 Sony A7R3 카메라 구입하기2019/07/25 - Sony A7R3에 장착할 호루스벤누 LD..
Sony A7R3에 사용할 Sony SDXC UHS-II 64GB 메모리(SF-G64) 구입하기 카메라를 바꾸다 보니 연이은 지출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바디 하나만 바꾸면 될 거라 생각한 것은 아니지만 이것저것 소소한 것들까지 필요한 것이 많네요. 문제는 고화소 바디에 맞는 제품을 고르다 보니 비용만큼은 소소하지 않다는 것입니다. 소니 A7R3에 맞는 제품을 찾다 보니 추가 비용도 꽤나 발생하고 있습니다. A7R3 카메라 구입 후 현재까지 L플레이트와 스트로보, UHS-Ⅱ를 지원하는 고속 SDXC 메모리와 아직 포스팅을 작성하지 않은 UHS-Ⅱ 리더기까지. 이것으로 끝이면 좋겠지만 더 있습니다. ㅠㅠ 2019/08/08 - Sony A7R3에 사용할 고독스 V860II 스트로보 구입하기 2019/07/25 - Sony A7R3에 장착할 호루스벤누 LD-A3 L플레이트 구입하기 2019/07/15 -..
Sony A7R3에 사용할 고독스 V860II 스트로보 구입하기 주력으로 사용하는 카메라를 교체하였다. 기존 삼성의 NX1 카메라를 메인 카메라로 사용했다. 크롭 바디 사용자는 풀프레임 바디에 대한 환상을 가지고 있다. 물론 모두가 다 그렇다는 것은 아니다. 언젠가 풀프레임으로 넘어가야지 생각을 하고 있었지만 이렇게 빨리 실행에 옮길지 몰랐다. 문제는 카메라 교체로 끝나지 않는다는 것이다. 카메라 제조사마다 플래시(스트로보) 인터페이스가 다르기 때문에 카메라 주변기기도 별도로 구입을 해야 한다. 제일 먼저 필요한 것이 빛이 없거나 부족한 상황에서 빛을 공급하는 스트로보였다. 사실 스트로보를 그렇게 많이 사용하지 않지만 지금까지 책을 통해 사진을 공부하면서 다른 무엇보다 우선적으로 구입할 제품이 스트로보라는 것을 알고 있었고, 또 투자 비용 대비 가장 효과를 볼 수 있..
Sony A7R3에 장착할 호루스벤누 LD-A3 L플레이트 구입하기 반일 감정이 최고조 이르고 있고,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진행되고 있는 이 시점에 소니 A7R3 카메라를 구입했다. 그렇다고 나를 손가락질하는 이들이 없기를 바란다. 첫 번째 이유는 카메라라는 제품이 대체재가 없다는 사실이고, 두 번째 이유는 내가 이 카메라를 신품으로 구입한 것이 아니라 이미 중고품을 다른 사용자로부터 구입했기 때문이다. 때문에 내가 지출한 돈이 일본 제품의 매출로 이어진 것은 아니다. 아무튼 요즘 같은 시기에 일본 제품을 사용한다는 것도 좀 그렇지만 나 또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에 찬성하며, 동참하고 있다. 안타까운 것은 삼성이 카메라 사업을 철수하지 않고 계속 이어 나갔다면 지금쯤이면 NX1의 후속인 NX2, NX3 뿐 아니라 Full Frame 미러리스도 출시하지 않았을까 싶다. ..